인간 증발 책

인간 증발 책

인간 증발 책



책 소개. <인간 증발>. 생의 막다른 골목에서 증발을 선택한 사람들. 그들의 슬픔과 외로움을 추적한 5년간의 일본 탐사보고서. 1989년 도쿄 주식시장의 급락을 시작으로 부동산 …

 · 프랑스 저널리스트 레나 모제와 그녀의 남편이자 사진작가 스테판 르멜, 푸른 눈의 이방인이 일본 각지의 그늘진 뒷골목을 5년이나 돌아다니며 관찰해 써내려간 일본에 관한 탐사보고서 『인간 증발 …

인간증발. 과거를 지우고 사라진 일본인들의 고백 일본의 가장 슬프고 비참한 얼굴을 만나다. 레나 모제 지음 | 스테판 르멜 사진 | 이주영 옮김. 발행일. 2017.8.20. ISBN. 9791159311338 03300. 사양. 면수 256쪽 | 장정 반양장 | 크기 140x210mm.

인간증발 - 사라진 일본인들을 찾아서. 레나 모제 (지은이), 이주영 (옮긴이), 스테판 르멜 (사진) 책세상 2017-08-30 원제 : Les evapores du Japon: Enquete sur le phenomene des …

Les evapores du Japon: Enquete sur le phenomene des disparitions volontaires인간증발 - 사라진 일본인들을 찾아서. 프랑스의 언론인인 레나 모제과 그녀의 남편인 스테판 르멜이 2008년 우연한 계기로 일본사회에서 스스로 사라지는 것을 택하는 일본인들에 대해 알게 되고 자신들이 직접 일본 전역을 돌아다니며 지금까지 쌓아왔던 경력, 가족과의 유대를 스스로 끊고 사라진 일본인들을 심층 ...

체면과 경쟁이 중요하고 실패한 개인들의 재기를 뒷받침해주는 사회안전망이 부실한 우리에게, ‘인간 증발’은 현재 또는 미래가 투영된 문제적 현상이다.

레나 모제/스테판 르멜. 2017 · 대한민국 · 256p. 일본에서는 1990년대 중반 이후 매년 10만 명이 실종되고 있다. 이 중 85,000명이 스스로 증발한 사람들이다. 체면 손상과 수치심을 견디지 못하는 일본인들은 실직과 빚, 이혼, 낙방 같은 위기 앞에서 집을 나와 사라져버린다. 그리고 슬럼 지역 등에 숨어들어 신분을 숨긴 채 살아간다. 프랑스 저널리스트 레나 모제와 그녀의 ...

실패의 잔혹동화 양산이 낳은 '인간 증발' 이 책을 읽고 우리를 돌아보았습니다. '우리는 어떤가' 라고 말이죠. 찾아보니 우리 나라도 이런 현상이 심각하더라고요. 우리는 현재 하루에 185명씩 사라집니다. 이 숫자를 1년으로 계산하면 6만7,000명이 넘습니다.

찾는 책인 인간 증발은 첫 페이지부터 음산함을 풍기며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킵니다. 첫 내용은 본인이 증발한 사람 중 한 사람임을 고백하는 노파의 이야기부터 진행이 됩니다만...

'사라진 일본인들을 찾아서'란 부제가 알려주듯, <인간증발>은 프랑스 책이지만 특이하게도 일본의 사회 문제를 다룬 책이다. '인간증발'이라는 사회현상을 덕분에 알게 되었다.

인간 증발 책 ⭐ LINK ✅ 인간 증발 책

Read more about 인간 증발 책.

9
10
11

Comments:
Guest
Our deeds determine us, as much as we determine our deeds.
Guest

Pick your friends, but not to pieces.

Guest
How come an educational system that put so much emphasis on penmanship produced so many doctors?
Calendar
MoTuWeThFrStS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