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클래식 책

더 클래식 책

더 클래식 책



어떤 음악, 어떤 음반을 들어야 할까? 클래식의 벗을 위한 친절하고 다감한 안내서 ‘더 클래식’ 마지막 책!이제 원고지 약 3,000매의 마지막 방점을 찍으면서 다시 애초의 마음으로 돌아가 봅니다. ‘더 클래식’은 한국인들이 애호하는 101곡의 클래식 음악에 대해 설명하는 책입니다.

<더 클래식 둘> 친절하고 다감한 클래식 안내서, ‘더 클래식’ 시리즈 두 번째 책 출간! 슈베르트부터 브람스까지, 낭만주의를 수놓은 34곡 및 추천 음반 100여 장 수록 ‘정갈한 문장으로 펼치는 클래식 입문서’이자 ‘음악에 바치는 러브레터’

어떤 음악, 어떤 음반을 들어야 할까? 음악에 대한 깊은 애정과 감각적인 글쓰기로 사랑을 받은 『아다지오 소스테누토』 작가의 두 번째 책 『더 클래식-바흐에서 베토벤까지』(《더 클래식》 …

책 이곳저곳을 뒤적이다 눈과 마음에 들어온 곡을 먼저 들으면 된다. 그러다보면 ‘더 클래식’을 발판 삼아 독자 스스로 자신만의 클래식 리스트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덧으로 저자 문학수의 행보에 대해 덧붙이고 싶다.

 · 클래식 입문의 첫걸음『더 클래식. 하나』. 이 책은 인문주의자인 저자 문학수의 글쓰기와 실용성이 결합된 클래식 길잡이다. 바흐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부터 베토벤의 《현악 4중주 16번 f장조》까지 바로크 후기부터 낭만주의 초의 클래식 걸작 34곡을 담았다.

더 클래식 하나 - 바흐에서 베토벤까지 15,300 원 (10%, 1,700원 할인) 바로구매

더 클래식 책 ⭐ LINK ✅ 더 클래식 책

Read more about 더 클래식 책.

2
3
4
5
6
7

Comments:
Guest
Children who could be seen and not heard have been replaced by those who can be heard even when they're out of sight.
Guest

Love conquers all, except poverty and toothache.

Guest
Gentleness and kind persuasion win where force and bluster fail.
Calendar
MoTuWeThFrStSu